메뉴 바로가기 검색 및 카테고리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한빛출판네트워크

우리가 시를 처음 쓴다면 그건 분명 윤동주일 거야: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필사

한빛라이프

집필서

판매중

  • 저자 : 윤동주 , 유한빈(펜크래프트) , 콰야
  • 출간 : 2021-04-05
  • 페이지 : 196 쪽
  • ISBN : 9791190846158
  • 물류코드 :5315
초급 초중급 중급 중고급 고급
0점 (0명)
좋아요 : 16

윤동주 시인의 아름다운 시와 

펜크래프트 작가의 다정한 글씨와 

콰야 작가의 따뜻한 그림이 있는 필사 시집

 

밑그림에 색을 채우며 그림을 즐기는 컬러링북처럼  

밑글씨를 덧쓰며 아름다운 시를 한 자 한 자 되새길 수 있는 필사집이다.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를 눈으로 읽고, 소리 내어 읽고, 써보며 읽어볼 수 있다.

그런 시간이 차곡차곡 쌓이면 시와 수필과 소설, 때로는 글자와 조금 더 가까워진다.

때로는 헝클어진 마음이 자연스레 풀리고, 가라앉은 기분이 조금씩 떠오르기도 한다.

그렇게 일상이 시와 글씨와 그림 때때로 필사로 채워지길 소망한다.

 

우리가처음시를쓴다면_상세페이지_690px.jpg

저자

윤동주

일제강점기 하늘과 바람과 별을 노래한 서정 시인이자 나라와 민족을 위해 기도한 저항 시인입니다. 우리 것이 탄압받던 시기에 우리말과 우리글로 시를 썼습니다. 일본 유학 중 항일운동을 했다는 혐의로 후쿠오카 형무소에 투옥되었고 100여 편의 시를 남긴 채 생을 마쳤습니다. 사후에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가 출간되었습니다.

저자

유한빈(펜크래프트)

책을 읽다가 좋아하는 글귀를 발견하면 밑줄을 치거나 사진을 찍어 간직했습니다. 언젠가부터 글귀를 한 자 한 자 마음에 새기듯 노트에 써봤습니다. 그렇게 쓰기 시작한 게 어느새7년이 되었습니다. 망원동 동교초등학교 앞에서 동백문구점을 운영하고 있고, 『나도 손글씨 바르게 쓰면 소원이 없겠네』를 썼습니다. @pencraft_ 인스타그램과 ‘ASMR펜크래프트’ 유튜브로도 만날 수 있습니다. 

 

인스타그램 @pencraft_

유튜브 펜크래프트ASMR

저자

콰야(그림)

평범하고 일상적인 이야기를 과감하고 다양한 색을 사용하여 담아내고 있습니다. 밴드 잔나비의 <전설> 앨범 커버를 작업했고 『오늘도 보통의 일상』과 『읽는 사람들』과 『더 포스트 북』을 만들었습니다. 다양한 전시 활동으로 사람들을 만나고 있습니다. @qwaya_ 인스타그램과 ‘콰야QWAYA’ 유튜브로도 만날 수 있다.

서시

 

1

자화상 | 소년 | 눈 오는 지도 | 돌아와 보는 밤 | 병원 | 새로운 길 | 간판 없는 거리 | 태초의 아침 | 또 태초의 아침 | 새벽이 올 때까지 | 무서운 시간 | 십자가 | 바람이 불어 | 슬픈 족속 | 눈 감고 간다 | 또 다른 고향 | 길 | 별 헤는 밤

 

2

흰 그림자 | 사랑스런 추억 | 흐르는 거리 | 쉽게 쓰여진 시 | 봄

 

3

참회록 | 간 | 못 자는 밤 | 위로 | 팔복 | 산골물 | 달같이 | 고추밭 | 아우의 인상화 | 사랑의 전당 |이적 | 비 오는 밤 | 유언 | 창 | 바다 | 비로봉 | 산협의 오후 | 명상 | 소낙비 | 한란계 | 풍경 | 달밤 | 장 | 밤 | 황혼이 바다가 되어 | 아침 |  빨래 | 꿈은 깨어지고 | 산림 | 이런 날 | 산상 | 양지쪽 | 닭 | 가슴 | 가슴 2 | 비둘기 | 황혼 | 남쪽 하늘 | 창공 | 거리에서 | 삶과 죽음 | 초 한 대

 

4

산울림 | 해바라기 얼굴 | 귀뚜라미와 나와 | 애기의 새벽 | 햇빛.바람 | 반딧불 | 둘 다 | 거짓부리 | 눈 | 참새 | 버선본 | 편지 | 봄 | 무얼 먹고 사나 | 굴뚝 | 햇비 | 빗자루 | 기왓장 내외 | 오줌싸개 지도 | 병아리 | 조개껍질 | 겨울

  • 첫번째 리뷰어가 되어주세요.
결제하기
• 문화비 소득공제 가능

배송료 안내

  • 책, 아이템 등 상품을 1만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 브론즈, 실버, 골드회원이 주문하신 경우 무료배송

무료배송 상품을 포함하여 주문하신 경우에는 구매금액에 관계없이 무료로 배송해 드립니다.

닫기

도서판매처

리뷰쓰기

닫기
* 도서명 :
우리가 시를 처음 쓴다면 그건 분명 윤동주일 거야: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필사
* 제목 :
* 별점평가
* 내용 :

* 리뷰 작성시 유의사항

글이나 이미지/사진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게시물은 이용약관 및 관련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1. 특히 뉴스/언론사 기사를 전문 또는 부분적으로 '허락없이' 갖고 와서는 안됩니다 (출처를 밝히는 경우에도 안됨).
2.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지 않은 콘텐츠의 무단 사용은 저작권자의 권리를 침해하는 행위로, 이에 대한 법적 책임을 지게 될 수 있습니다.

오탈자 등록

닫기
* 도서명 :
우리가 시를 처음 쓴다면 그건 분명 윤동주일 거야: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필사
* 구분 :
* 상품 버전
종이책 PDF ePub
* 페이지 :
* 위치정보 :
* 내용 :

도서 인증

닫기
도서명*
우리가 시를 처음 쓴다면 그건 분명 윤동주일 거야: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필사
구입처*
구입일*
부가기호*
부가기호 안내

* 인터넷 서점에서 구입한 도서를 인증하면 마일리지 500점을 드립니다.

* 한빛 웹사이트에서 구입한 도서는 자동 인증됩니다.

* 도서인증은 일 3권, 월 10권, 년 50권으로 제한되며 절판도서, eBook 등 일부 도서는 인증이 제한됩니다.

* 구입하지 않고, 허위로 도서 인증을 한 것으로 판단되면 웹사이트 이용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닫기

해당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이미 장바구니에 추가된 상품입니다.
장바구니로 이동하시겠습니까?

자료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