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검색 및 카테고리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한빛출판네트워크

우리가 시를 처음 쓴다면 그건 분명 윤동주일 거야: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필사

한빛라이프

집필서

판매중

  • 저자 : 윤동주 , 유한빈(펜크래프트) , 콰야
  • 출간 : 2021-04-05
  • 페이지 : 196 쪽
  • ISBN : 9791190846158
  • 물류코드 :5315
초급 초중급 중급 중고급 고급
0점 (0명)
좋아요 : 16

윤동주 시인의 아름다운 시와 

펜크래프트 작가의 다정한 글씨와 

콰야 작가의 따뜻한 그림이 있는 필사 시집

 

밑그림에 색을 채우며 그림을 즐기는 컬러링북처럼  

밑글씨를 덧쓰며 아름다운 시를 한 자 한 자 되새길 수 있는 필사집이다.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를 눈으로 읽고, 소리 내어 읽고, 써보며 읽어볼 수 있다.

그런 시간이 차곡차곡 쌓이면 시와 수필과 소설, 때로는 글자와 조금 더 가까워진다.

때로는 헝클어진 마음이 자연스레 풀리고, 가라앉은 기분이 조금씩 떠오르기도 한다.

그렇게 일상이 시와 글씨와 그림 때때로 필사로 채워지길 소망한다.

 

우리가처음시를쓴다면_상세페이지_690px.jpg

윤동주 저자

윤동주

일제강점기 하늘과 바람과 별을 노래한 서정 시인이자 나라와 민족을 위해 기도한 저항 시인입니다. 우리 것이 탄압받던 시기에 우리말과 우리글로 시를 썼습니다. 일본 유학 중 항일운동을 했다는 혐의로 후쿠오카 형무소에 투옥되었고 100여 편의 시를 남긴 채 생을 마쳤습니다. 사후에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가 출간되었습니다.

유한빈(펜크래프트) 저자

유한빈(펜크래프트)

책을 읽다가 좋은 글귀를 발견하면 밑줄을 긋고 사진을 찍고 필사합니다. 인스타그램 @pencraft_와 유튜브 ASMR펜크래프트에 글씨 동영상을 올립니다. 노트•펜•잉크 등 문구를 세심하게 고르고 제작하여 동백문구점에 소개합니다. 클래스101과 노트폴리오 아카데미에서 손글씨 강의를 합니다. 『어쩌다, 문구점 아저씨』, 『나도 손글씨 바르게 쓰면 소원이 없겠네』, 『나도 손글씨 바르게 쓰면 소원이 없겠네 핸디 워크북』, 『우리가 시를 처음 쓴다면 그건 분명 윤동주일 거야』, 『여전히 연필을 씁니다(공저)』를 썼습니다.

 

 

콰야(그림) 저자

콰야(그림)

평범하고 일상적인 이야기를 과감하고 다양한 색을 사용하여 담아내고 있습니다. 밴드 잔나비의 <전설> 앨범 커버를 작업했고 『오늘도 보통의 일상』과 『읽는 사람들』과 『더 포스트 북』을 만들었습니다. 다양한 전시 활동으로 사람들을 만나고 있습니다. @qwaya_ 인스타그램과 ‘콰야QWAYA’ 유튜브로도 만날 수 있다.

서시

 

1

자화상 | 소년 | 눈 오는 지도 | 돌아와 보는 밤 | 병원 | 새로운 길 | 간판 없는 거리 | 태초의 아침 | 또 태초의 아침 | 새벽이 올 때까지 | 무서운 시간 | 십자가 | 바람이 불어 | 슬픈 족속 | 눈 감고 간다 | 또 다른 고향 | 길 | 별 헤는 밤

 

2

흰 그림자 | 사랑스런 추억 | 흐르는 거리 | 쉽게 쓰여진 시 | 봄

 

3

참회록 | 간 | 못 자는 밤 | 위로 | 팔복 | 산골물 | 달같이 | 고추밭 | 아우의 인상화 | 사랑의 전당 |이적 | 비 오는 밤 | 유언 | 창 | 바다 | 비로봉 | 산협의 오후 | 명상 | 소낙비 | 한란계 | 풍경 | 달밤 | 장 | 밤 | 황혼이 바다가 되어 | 아침 |  빨래 | 꿈은 깨어지고 | 산림 | 이런 날 | 산상 | 양지쪽 | 닭 | 가슴 | 가슴 2 | 비둘기 | 황혼 | 남쪽 하늘 | 창공 | 거리에서 | 삶과 죽음 | 초 한 대

 

4

산울림 | 해바라기 얼굴 | 귀뚜라미와 나와 | 애기의 새벽 | 햇빛.바람 | 반딧불 | 둘 다 | 거짓부리 | 눈 | 참새 | 버선본 | 편지 | 봄 | 무얼 먹고 사나 | 굴뚝 | 햇비 | 빗자루 | 기왓장 내외 | 오줌싸개 지도 | 병아리 | 조개껍질 | 겨울

  • 첫번째 리뷰어가 되어주세요.
  • 결제하기
    • 문화비 소득공제 가능
    • 배송료 : 2,000원배송료란?

    배송료 안내

    • 20,000원 이상 구매시 도서 배송 무료
    • 브론즈, 실버, 골드회원이 주문하신 경우 무료배송

    무료배송 상품을 포함하여 주문하신 경우에는 구매금액에 관계없이 무료로 배송해 드립니다.

    닫기

    도서판매처

    리뷰쓰기

    닫기
    * 도서명 :
    우리가 시를 처음 쓴다면 그건 분명 윤동주일 거야: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필사
    * 제목 :
    * 별점평가
    * 내용 :

    * 리뷰 작성시 유의사항

    글이나 이미지/사진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게시물은 이용약관 및 관련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1. 특히 뉴스/언론사 기사를 전문 또는 부분적으로 '허락없이' 갖고 와서는 안됩니다 (출처를 밝히는 경우에도 안됨).
    2.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지 않은 콘텐츠의 무단 사용은 저작권자의 권리를 침해하는 행위로, 이에 대한 법적 책임을 지게 될 수 있습니다.

    오탈자 등록

    닫기
    * 도서명 :
    우리가 시를 처음 쓴다면 그건 분명 윤동주일 거야: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필사
    * 구분 :
    * 상품 버전
    종이책 PDF ePub
    * 페이지 :
    * 위치정보 :
    * 내용 :

    도서 인증

    닫기
    도서명*
    우리가 시를 처음 쓴다면 그건 분명 윤동주일 거야: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필사
    구입처*
    구입일*
    부가기호*
    부가기호 안내

    * 온라인 또는 오프라인 서점에서 구입한 도서를 인증하면 마일리지 500점을 드립니다.

    * 도서인증은 일 3권, 월 10권, 년 50권으로 제한되며 절판도서, eBook 등 일부 도서는 인증이 제한됩니다.

    * 구입하지 않고, 허위로 도서 인증을 한 것으로 판단되면 웹사이트 이용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닫기

    해당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이미 장바구니에 추가된 상품입니다.
    장바구니로 이동하시겠습니까?

    자료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