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검색 및 카테고리 바로가기 프로모션 바로가기 책 바로가기 네트워크 바로가기

한빛비즈

독자리뷰

진리는 변하지 않는다 '다시, 논어'

tldlsk1***

|

2017-06-25

다시, 논어

임금은 임금다워야 하고, 신하는 신하다워야 하며, 아버지는 아버지다워야 하고, 자식은 자식다워야 한다.

  • 저자 : 박영규
  • 출간 : 2017-05-25

공자, 맹자를 잘 모르는 우리에게도
공자왈 맹자왈은 따분하고 진부한
이야기로 바로 치부되곤 하죠.

하지만 대부분의 것이 그렇듯
내게 흥미로운 주제로 다가오는 순간
따분한 주제도 기꺼이 받아들일 수
있게 되는 것 같아요 :)

저 같은 경우 사극 주인공이
고난 당하는 상황에서 논어의
구절을 인용하는 것을 보고
논어에 관심을 갖게 되었고요.

 

이번 달 읽게 된 책은 
마냥 어려울 것 같은
논어를 정의의 관점에서
풀어놓은 책 '다시, 논어
:논어에서 찾은 열 가지
정의의 길' 이에요.

 

저는 정의라는 말 자체가
참 어렵다고 생각했었는데요,
논어를 알고 싶어 읽게 된 책에서
되려 정의를 알게 됐네요.

책 내용을 생각보다 가볍게
풀어놓아 가독성이 좋아요.
논어 외에도 적절한 예시를 사용해
이해를 돕기도 하고요.

개인적으로는 논어에서 말하는
정의가 제가 그동안 배워온
사회복지와 다르지 않다는 것에
좀 놀랐어요. 고른 분배와
최대 다수의 최대 행복 등..
사회복지 현장에 있는 친구들과
함께 읽고 논의해보고 싶은
마음이 크게 드네요.

 

'다시, 논어'에서 한 가지
아쉬운 점을 뽑으라면
사실상 책의 주제는
정의인 것 같은데..
책의 제목에서도 그렇고
표지에서도 정의는
쉽게 찾아볼 수 없네요.

표지에 작게 적힌 부제
'논어에서 찾은 열 가지
정의의 길' 봐야만
아, 논어를 다시 쓴 책이 아니라
정의라는 주제를 논어에서
찾은 책이구나 하고 
이해할 수 있을 것 같아요.

 

 

 

닫기

해당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이미 장바구니에 추가된 상품입니다.
장바구니로 이동하시겠습니까?

자료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