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검색 및 카테고리 바로가기 프로모션 바로가기 책 바로가기 네트워크 바로가기

한빛비즈

독자리뷰

2017대선후보와 언론 사이_프레임 대 프레임

u***

|

2017-04-17

프레임 대 프레임

조선일보부터 한겨레까지, 프레임의 역발상으로 완성된 19대 대선 가이드

  • 저자 : 조윤호
  • 출간 : 2017-03-20

 

정치 언론.

나는 정치도 언론도 모른다고 생각을 했었고,

실제로 책을 읽다보니 내가 생각 했던 것보다 많이 언론과 정치는 연관이 되어 있었다.

있는 사실이고, 그것을 보여주는 것뿐인데.

' 다를까'라고 생각해 적이 없었다.

그리고 그것에 대해서 그냥 받아들이고, 언론사는 원래 그랬지 라고 생각을 했었던 것이 컸다.

 

책에서는 정치에 관한 어려운 단어나 내용들도 쉽게 풀어서 설명을 해주었다.

정치에 관심이 없더라도, 편하게 읽기 쉽게 알려주었다.

검은색배경의 노란제목, 노란배경의 검은 글씨로 그들의 사항을 정리해서 한눈에 보여주고,

중요한 것을 강조하는 요약본처럼 보였다.

 

이제는5인으로 추려진 대선후보.

문재인,안철수,심상정,유승민,홍준표.

2인은 나와있지는 않지만,나머지 대선후보들과 유력 후보들에 대해서,

언론사별로 특정후보에 대해 하는 질문과 특징을 확인 있었다.

그냥 모르고 넘어갔던 부분들도 다시 한번 생각하고, 그렇게 언론사에서 죽어라 똑같은 이야기를 하는지도 파악할 있었다.

지금은 대선후보토론합동토론회가 하고 있다.

사실 아직까진 그나물에 그밥.

어차피 똑같은 사람이고, 똑같이 되겠지 라는 생각을 하고 있지만, 내가 나의 소중한 한표가 헛되이 쓰지 않길 바라면서 후보들에 대해서,나의 권리에 대해서 공부를 해보아야 겠다는 아주 다짐을 해본다.

 

그냥 모르고 넘어갔던 부분들도 다시 한번 생각하고, 그렇게 언론사에서 죽어라 똑같은 이야기를 하는지도 파악할 있었다.

지금은 대선후보토론합동토론회가 하고 있다.

사실 아직까진 그나물에 그밥.

어차피 똑같은 사람이고, 똑같이 되겠지 라는 생각을 하고 있지만, 내가 나의 소중한 한표가 헛되이 쓰지 않길 바라면서 후보들에 대해서,나의 권리에 대해서 공부를 해보아야 겠다는 아주 다짐을 해본다.

 

undefined

 

1 프레임

사회에는 많은 문제(의제) 있고,

이것을 비중있게 다루기 위해서는 의제유지 성공해야 한다.

정치인과 언론은 효과적인 전달을 위해서 정보를 재구성하고,특정한 방식으로 설명한다.

틀에 여러가지 재료를 넣고 조리하면 된다.

틀이 프레임이다.

 

우리나라에서는 사드배치 둘러싸고 프레임 전쟁이 벌어졌다.

사드 배치에 찬성하는 정부와 여당과 보수 언론은 국가안보와 국민의 안위를 위한다는,'안보'프레임을.

사드 배치에 반대하는 야당과 진보 언론은 '북한-중국-러시아' vs '한국-미국-일본' '냉정'프레임을.

어떤 프레임을 통해 사안을 보느냐에 따라, 문제와 해결방안과 인식도 변화할 밖에 없다.

안보프레임과 북한 위협 프레임으로 보면,

문제점은 북한의 위협과 핵무기 개발로, 해결책은 한미동맹 강화와 사드배치로 있다.

냉정프레임과 경재 피해 프레임으로 보면,

문제점은 한반도의 긴장과 대한민국 경제 손실이,

그리고 주민 반대 프레임에 따르면 정부의 독단적인 의결정이 문제의 원인이다.

프레임은 단순히 사안을 보여주는'' 그치지 않고,문제의 원인과 해결방안을 바라보는 시간도

닫기

해당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이미 장바구니에 추가된 상품입니다.
장바구니로 이동하시겠습니까?

자료실